정원・액티비티

정원・사적 탐방 2유스이치 연못~삼중탑~신목

09 국가지정 유형문화재 삼중탑 ‘엔쓰카쿠’

히로시마현의 절에서 1925년에 옮겨 왔습니다. 12세기경에도 이미 존재했다고 알려져 있는 탑입니다. 조사에 따르면 1420년경의 부재가 탑에 사용되었다고 밝혀졌습니다. 삼중탑을 큰 규모로 개수할 당시 본존으로 ‘성관세음보살’을 봉안했습니다.

‘엔쓰’란

‘엔쓰(圓通)’란 원통대사 즉, 관세음보살을 이르는 또다른 이름으로 엔쓰카쿠는 관음당을 의미합니다.
유스이치 연못에서 삼중탑까지 연결하는 계단은 약 ●단.
대나무로 만든 손잡이는 호텔 진잔소 도쿄의 정원사들이 손수 제작했습니다. 참, 이 구간에서 벤자이텐과 후쿠로쿠주 두 신은 찾으셨나요?

10 한냐지식 석등롱

14세기 가마쿠라시대 후기에 만들어진 명작입니다. 에도시대의 다도인과 조원가들 사이에서 ‘명물 등롱’ 중 하나로 인기를 얻었던 ‘한냐지식(般若寺式)’ 석등롱입니다. 이러한 평판을 증명하듯 많은 모작이 줄을 이었으나 전문가의 조사를 거친 결과 호텔 정원에 있는 등롱은 진품으로 밝혀졌습니다.

11 원통 모양 대형 물받이 구루마이시

교토의 산마루에 있었던 이 물받이는 그곳을 넘어가던 사람들이 잠시 소달구지를 세우고 물받이에 흘러넘치는 깨끗한 물로 목을 적시곤 했던 당시를 떠올리게 합니다.

삼중탑과 왕벚나무, 비샤몬텐

삼중탑과 가까운 이 구역은 봄이면 커다란 왕벚나무에 꽃이 피면서 삼중탑과 아름다운 조화를 이루는 풍경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또한 가까운 곳에는 칠복신 중 비샤몬텐이 자리하고 있습니다.

12 시라타마이나리 신사

1924년 교토의 시모가모 신사에 있었던 신전(社殿)을 물려받아 이곳으로 옮겨왔습니다. 진잔소(현재 호텔 진잔소 도쿄)의 수호신과 같은 존재입니다.

13 소바 전문점 ‘무차안’

정원에서도 한결 고요한 풀숲 속에 자리 잡은 이곳은 무로마치시대(14~16세기경)부터 이어져 내려온 숨겨진 명가입니다. 일본산 소바 열매를 제분하여 직접 만든 소바를 도쿄 식재료로 만든 요리와 특별한 술을 곁들여 드셔 보시기 바랍니다.

14 쓰바키야마 산

예부터 동백나무가 자생하는 경승지로서 ‘쓰바키야마(동백나무 산)’라고 불렀으며 에도시대의 손꼽히는 행락지였습니다. 당시를 회상하며 다양한 품종의 동백나무를 심어서 가꾼 일대입니다.

15 신목

수령 약 500년. 호텔 진잔소 도쿄에서 가장 오래된 모밀잣밤나무입니다. 뿌리 부분 둘레는 4.50m로 나무 높이는 약 20m에 달합니다.